이미지명
게시글 검색
박수혁, 전국장애인동계체전 선수부 첫 '금'
대전시지체장애인협회 조회수:273
2020-02-12 08:56:25

박수혁, 전국장애인동계체전 선수부 첫 '금'


스노보드 남자 뱅크드 슬라롬 출전, 35.93초 기록

최용석도 남자 뱅크드 슬라롬 청각장애부에서 ‘금’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2-11 23:11:08


11일 강원도 횡성 웰리힐리파크에서 진행된 제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스노보드 뱅크드슬라롬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박수혁(경기)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11일 강원도 횡성 웰리힐리파크에서 진행된 제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스노보드 뱅크드슬라롬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박수혁(경기)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다함께 굳세게 끝까지!’, 제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가 11일 강원도(강릉·춘천·+평창) 일원에서 막이 올라 나흘 동안의 열전에 들어갔다. 대회 첫날 선수부에서 스노보드, 아이스하키, 휠체어컬링 경기가 치러진 가운데 총 2개의 금메달이 주인을 찾았다.

선수부 대회 첫 메달은 스노보드에서 나왔다. 상·하지장애 통합으로 펼쳐진 남자 뱅크드 슬라롬(OPEN) 경기에서 35.93초를 기록한 박수혁(21세, 경기) 선수가 첫 금메달을 수확했으며, 이충민(충북)과 정현호(강원)도 은메달과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어서 진행된 남자 뱅크드 슬라롬 청각장애부 경기에서는 35.74초를 기록한 최용석(41세, 경기) 선수가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첫 금메달의 주인공 박수혁은 태어날 때부터 오른팔이 없는 상지장애를 가졌으며, 대한장애인체육회의 신인선수 발굴 사업을 통해 2015년부터 스노보드를 시작했다.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에서는 대한민국 최연소 국가대표로 출전한 바 있다.

예선 조별리그가 진행 중인 아이스하키는 이번 대회부터 주명희 선수(인천)가 여성 최초로 출전해 ‘혼성 아이스하키’로 세부종목 명칭이 변경됐다. 2회 연속 17개 시도 선수단이 참가한 휠체어컬링도 치열한 접전이 펼쳐지고 있다.

대회 둘째 날인 12일에는 아이스하키와 휠체어컬링 예선전이 지속되는 가운데, 동호인부 빙상(쇼트랙과)과 선수부 바이애슬론 경기가 진행된다. 바이애슬론에서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영웅 신의현 선수가 출전한다.

경기 일정 및 결과는 대회공식 홈페이지(http://17thwinter.koreanpc.kr)에서 확인가능하다.

한편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종목별 경기장에 소독기와 방역물품 등을 배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권중훈 기자 (gwon@ablenews.co.kr)

권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