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명
게시글 검색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 대한민국 종합 16위
대전시지체장애인협회 조회수:348
2019-12-23 16:25:19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 대한민국 종합 16위


여자 컬링 대표팀, 대회 참가 최초로 동메달 획득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12-23 11:37:53


지난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에서 대회기를 내리고 있는 모습. ⓒ대한장애인체육회   

 지난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에서 대회기를 내리고 있는 모습. ⓒ대한장애인체육회

 ‘2019 동계 데플림픽(동계농아인올림픽)’이 지난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발치아벤나(Valchiavena) 스포츠센터에서 막을 내렸다. 대한민국은 종합순위 16위를 기록했다.

12일부터 이탈리아 발텔리나(Valtellina) 일원에서 진행된 대회에서 대한민국은 총 6개 종목 중 4개 종목(스노보드·알파인스키·크로스컨트리스키·컬링)에 16명의 선수가 나섰다.

이중 여자 컬링 대표팀이 대회 참가 최초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양재봉 감독이 이끄는 여자 컬링 대표팀은 총 6경기를 치른 예선전에서 4승 2패를 거두며 예선 2위로 4강에 진출했으나 세계 최강 러시아에 아쉽게 졌다.

그러나 20일 열린 3·4위 결정전에서는 크로아티아를 13대 7로 누르며 대회 참가 최초로 동메달을 따냈다.

이에 대한민국은 2015년 러시아 한티만시스크 대회 이후 두 번째 참가 만에 종합순위 16위라는 값진 성과를 얻게 됐다.

지난 20일 이탈리아 치르콜로 아치아토리 마데시모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여자 컬링 동메달 결정전에서 승리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대한민국 여자 대표팀. ⓒ대한장애인체육회  

 지난 20일 이탈리아 치르콜로 아치아토리 마데시모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여자 컬링 동메달 결정전에서 승리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대한민국 여자 대표팀. ⓒ대한장애인체육회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은 “눈빛만 봐도 서로의 마음을 아는 끈끈한 동료애와 탄탄한 조직력을 앞세운 여자 컬링 대표팀의 승리를 온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고 축전을 전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이명호 회장도 “이번 대회에서 선전을 펼친 모든 선수들에게 무한한 감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청각장애인스포츠가 지속적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선수단을 격려했다.

한편 이번 대회 종합순위 1위는 금메달 17개를 획득한 러시아가 차지했으며, 이탈라아(금5)와 우크라이나(금4)가 뒤를 이었다. 

지난 21일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에서 알레산드로 사무엘리(우측) 대회 조직위원장이 첸캉(좌측) 국제농아인올림픽위원회(ICSD) 회장에게 대회기를 반납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지난 21일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에서 알레산드로 사무엘리(우측) 대회 조직위원장이 첸캉(좌측) 국제농아인올림픽위원회(ICSD) 회장에게 대회기를 반납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지난 21일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장 인근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대한민국 선수단. ⓒ대한장애인체육회  

 지난 21일 이탈리아 발치아벤나에서 열린 2019 동계 데플림픽 폐막식장 인근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대한민국 선수단. ⓒ대한장애인체육회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정지원 기자 (kaf29@ablenews.co.kr)

정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